http://www.petstation.co.kr/xe/files/attach/images/444/7e0a405ac7e92aaa7404eae47315e4ec.png
멍카페

윈디맘

ㅋㅋㅋㅋ이럴 때 진짜 가슴이 철렁... 집 가기가 두려워지죠ㅋ 저도 그랬었어요ㅠㅠ 펫스테이션으로 보는데 배변패드 다 찢어먹고 빨래 널어둔거 난리 치고 자기는 평온히 자고 있음..ㅠㅠㅋㅋㅋㅋ 쿠마 자는 모습 귀엽네여ㅋㅋㅋ벌러덩ㅋ